*이달의 세미나들

 *영미연 안팎 소식

 *이달의 학술행사

 *문화 리뷰

 *다른 집 가기

 *책읽기,세상읽기

연구회소개 / 회원가입 / 분과연구실 / 도서실 / 회의실 / 사이트맵 / 자료회원연구실 / 자유게시판

                     

제   목

 '위대한 작품'과 '전통'의 기준?

작성자

bloom

작성일자

2007-11-19

이메일

조회

2769


뒤늦게 알았는데, 올해 초에 역사상 가장 위대한 작품 10권의 목록 선정에 관한 기사가 [Time]에 실렸다. 125명의 저명작가들의 투표로 선정했단다. 정확히 말하면 10권의 서구문학권 작품이겠다. 동양권, 아프리카, 중남미권 등은 아예 목록에서 제외되었으니 말이다. 10권 중에 절반 이상이 서구문학인 것도 눈에 띈다.

아래 기사에서도 지적하듯이, 이런 식의 리스트 선정은 언제나 논란거리이다. 무엇보다 선정을 위한 판정 기준이 문제이기 때문이다. 최근 비평이론에서는 '문학 정전' 개념 자체가 해체의 대상이다. 누가, 어떤 기준으로 문학의 '위대성'을 정하는가? 다양한 비평이론들이 덤벼들어 논쟁하고 있다.

다른 얘기이지만, 최근 번역본이 나온 리비스의 [영국소설의 위대한 전통] (원제는 [The Great Tradition](1948))을, 비싼 해외운송료를 지불하면서 구해 읽으면서 새삼 생각하게 된 것도 이 문제이다. 과연 '위대한 전통'의 기준은 무엇인가? 그 전통에 누구를 넣고 뺄 수 있는가? 리비스의 '판정'대로 로런스나 콘래드는 '위대한 전통'에 들어가지만 조이스나 울프는 못들어가는 이유는 무엇인가? 리비스의 견해대로, 죠지 엘리엇보다 과연 하디, 브론테 자매들이 못한 작가인가? 플로베르가 죠지 엘리엇보다 못한 작가인가? 리비스의 책을 읽으면서 새삼 그의 꼼꼼한 작품 읽기에 공감하면서도 그가 내리는 '위대한 전통'의 기준에 대해 이런저런 생각을 하게 된다.

참고로 리비스의 책은 영문학 전공자가 아니더라도 문학연구자라면 한번 읽어볼 만하다. 원본은 오래전에 나온 책이지만 비평의 기준과 역할에 대해서 여러 생각을 하게 만든다. 저자의 입장에 동의하든 그렇지 않든 말이다. 물론 이 책도 비판적인 독해가 필요하다. 리비스의 판단에 대해 나도 몇가지 질문을 던졌지만, 이 책에서 리비스가 피력하는 '인문주의 비평'의 미덕과 한계'가 무엇인지를 꼼꼼히 따져보면서 이 책을 읽어볼 필요가 있다. 예컨대, 리비스가 되풀이 강조하는 '삶'의 의미에 대해 문득문득 묻고 싶어진다. 그가 말하는 그 건강한 '삶'이란 무엇일까?

문학적 '위대성'을 판정하는 기준은 언제나 재검토, 재설정 되어야 한다. 하지만, 나는 '좋은' 작품과 그렇지 못한 작품이 있다는 견해에는 동의힌다. 비평은 작품의 옥석을 가리는 가치판단을 하는 데 자신의 본분이 있다. 물론 그런 가치판단에는 자기가 내리는 판단의 적실성과 기준에 대한 성찰이 더해져야 한다. 그런 점에서 비평의 객관성은 없지만, 객관성을 세우려는 '공동의 모색'(리비스)은 가능하고 필요하다.

그런 점에서 아래 목록에 오른 작품들의 목록에 전적으로 동의하지 않더라도, 아래 작품들을 찾아 읽어 볼 필요는 있겠다. 요즘 미국 서점가에는 '죽기전에 꼭 찾아볼 관광지 100곳,' '죽기전에 꼭 가볼 미국명소 100권' 류의 책이 눈에 띈다. 한국에도 이런 책들이 심심찮게 나오나 보다. 그렇다면 '죽기 전에 꼭 읽어야할 좋은 소설 100권' , 혹은 '시집 100권', '산문집 100권', '영화 100편' 등의 목록도 정할 수 있지 않을까?'

아니, 내가 몰라서 그렇지 이미 그런 책들이 나와 있는 것일까?


--------------
출처: Time

The 10 Greatest Books of All Time
Monday, Jan. 15, 2007 By LEV GROSSMAN Author Tom Wolfe

Let's not mince words: literary lists are basically an obscenity. Literature is the realm of the ineffable and the unquantifiable; lists are the realm of menus and laundry and rotisserie baseball. There's something unseemly and promiscuous about all those letters and numbers jumbled together. Take it from me, a critic who has committed this particular sin many times over.

But what if—just for argument's sake—you got insanely rigorous about it. You went to all the big-name authors in the world—Franzen, Mailer, Wallace, Wolfe, Chabon, Lethem, King, 125 of them— and got each one to cough up a top-10 list of the greatest books of all time. We're talking ultimate-fighting-style here: fiction, non-fiction, poetry, modern, ancient, everything's fair game except eye-gouging and fish-hooking. Then you printed and collated all the lists, crunched the numbers together, and used them to create a definitive all-time Top Top 10 list.

Yes, it would probably still be an obscenity. But it would be a pretty interesting obscenity. And that's what we have in J. Peder Zane's The Top 10 (Norton; 352 pages).

Each individual top 10 list is like its own steeplechase through the international canon. Look at Michael Chabon's. He heads it up with Jorge Luis Borges's Labyrinths. (Nice: an undersung masterpiece by a writer's writer.) He follows that up with by Pale Fire by Nabokov at #2. (Hm. Does he really think it's better than Lolita? Really?) Then with number 3 he goes straight off the reservation: Scaramouche, by Rafael Sabatini. (What? By who?) The whole exercise is an orgy of intellectual second-guessing, which as we all know is infinitely more fun than the first round of guessing.

There's plenty of canon fodder on the lists. Zane, who's the books editor at the Raleigh News & Observer, has done a statistical breakdown of the results, so we know, for example, that Shakespeare is the most-represented author (followed by Faulkner, who ties with Henry James; they're followed by a five-way tie, which you can read about for yourself). But I'm more interested in the dark horses, the statistical outliers, which lay bare the secret fetishes and perversions of the literati. Douglas Coupland puts Capote's unfinished Answered Prayers at number one, blowing right by Breakfast at Tiffany's and In Cold Blood, too. Jonathan Franzen begins straight up the middle, with The Brothers Karamazov, but turns a sharp corner at #9 with The Man Who Loved Children by Christina Stead, and another at #10 with Independent People by Halldor Laxness. The quintessentially American Tom Wolfe starts by reeling off four French classics in a row.

Norman Mailer revives John Dos Passos's out-of-fashion U.S.A. trilogy for his #6 (and shows uncharacteristic forebearance by leaving his own works off the list). And so on. (At times one reads in the knowledge that one is being messed with. There's an outside, screwball chance that David Foster Wallace really reveres C.S. Lewis's The Screwtape Letters above all other books, but I feel comfortable asserting—having read Infinite Jesttwice—that Wallace does not feel that way about Stephen King's The Stand (at #2) or The Sum of All Fears, by Tom Clancy (#10).)

There are several lifetimes' worth of promising literary leads here—544 books in all. An 85-page appendix providing enlightened summaries of all the works mentioned is worth the price of admission all on its own. But to get you started, here, in all its glory, is the all-time, ultimate Top Top 10 list, derived from the top 10 lists of 125 of the world's most celebrated writers combined. Read it and— well, just read it.

1. Anna Karenina by Leo Tolstoy
2. Madame Bovary by Gustave Flaubert
3. War and Peace by Leo Tolstoy
4. Lolita by Vladimir Nabokov
5. The Adventures of Huckleberry Finn by Mark Twain
6. Hamlet by William Shakespeare
7. The Great Gatsby F. Scott Fitzgerald
8. In Search of Lost Time by Marcel Proust
9. The Stories of Anton Chekhov by Anton Chekhov
10. Middlemarch by George Eliot



 

   관련글 제목

작성자

작성일자

조회

'위대한 작품'과 '전통'의 기준? <- 현재글

bloom
2007-11-19
2769

 

 

 

연구회소개 | 회원 가입  |  분과 연구실  |  도서실  |  회의실  |  사이트맵  |  자료회원연구실 | 자유게시판

운영위  |  안과밖편집위  |  자료실편집위 |  영미문학연구 편집위 |  출판기획위번역평가위

Copyright 2001 All rights reserved SESK.net